서머너즈워-배그-오디션 등 대표 게임 국위 선양

매년 성장하는 글로벌 e스포츠 시장, 韓 게임사 열일 중

글로벌 게임 시장 전문 조사기관 뉴주(Newzoo)에 따르면, 올해 e스포츠 시장 전체 매출 규모는 전년대비 26.7% 성장한 11억 달러(한화 약 1조 2천억 원)로 성장할 것으로 분석했고, 특히 매출 82%가량이 중...

제5회 게임문화포럼

한국콘텐츠진흥원, 게임의 문화적 가치 재고하는 ‘게임문화...

18일,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서울 용산에 위치한 블루스퀘어에서 ‘제5회 게임문화포럼’을 진행했다.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한 본 행사는 학계, 업계, 일반인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게임&(그리고)’라는...

포트리스M 1주년 기자간담회

포트리스M, 벌써 1년… 원작 느낌 강화한 콘텐츠 및 글로벌 ...

지난해 론칭한 포트리스M은 인기 PC온라인 게임 ‘포트리스’ IP(지적재산권) 활용 모바일 게임이며, 국내 오픈마켓 누적 다운로드 150만 건을 기록하는 등 좋은 성과를 올린 바 있다.

신작게임, ‘신토불이’로 홍보해야 하는 서글픈 현실 ON

이제는 게임도 '국산'임을 홍보해야 하는 시대가 온 것일까. 하루에 접하는 수십 건의 보도자료 중 최근 적잖은 충격을 준 보도자료가 있었다. '위더스게임즈'라는 중소개발사에서 '사신: 세상을 지키는 신들의 ...

김은태 / 2019-10-07

기교 없이 아무것도 하지 않은 'TGS 2019', 제일 게임쇼 같았다 CO

9월 11일부터 15일까지 일본 치바에 위치한 마쿠하리멧세에서 진행된 TGS 2019는 총방문객 262,076명(지난해 298,690명), 참가사 수는 655사(일본 350사 및 해외 305사, 지난해 668사), 출전 부스 수는 2417 부스...

이동수 / 2019-09-16

일뽕에 취한 '차이나조이', 갈피 못 잡다 끝나 CO

2019 차이나조이는 당초 예정대로라면 지난해보다 1개 전시관이 줄어든 15개 전시관에서 행사가 진행될 계획이었으나, 개막 직전까지 규모를 정하지 못하고 갈팡필팡하다가 최종적으로는 지난해보다 2개 전시관(B...

이동수 / 2019-08-05

사회적 문제로 보아야 할 '게임중독' ON

뒤늦은 이야기지만 지난 5월, '게임중독'이 세계보건기구(WHO)에 의해 질병 코드 등록되었다.

게임샷 / 2019-07-25

사실상 성공 사례 적은 AR 게임… 뜬구름 잡는 '일부' 게임사... ON

AR(Augmented Reality, 증강 현실)은 실제 눈으로 보이는 현실에 가상 콘텐츠를 결합하는 기술로, 보통 카메라 및 스마트폰 카메라 등을 통해 구현된 화면에 가상 콘텐츠를 표현하는 기술로 널리 사...

이동수 / 2019-07-02

넥슨, 디즈니, 텐센트 그리고 GM 군산공장 ON

올해 게임산업 최대 이슈 중 하나인 넥슨 매각이 불발 되고 다양한 추측이 난무하는 가운데, 매각 불발에 대한 시그널은 이미 있어왔다.

김성태 / 2019-07-01

떨어지는 지스타 위상…타이페이게임쇼로 몰리는 韓 업체 ON

국내 모바일 시장은 4~5년 전부터 특정 장르 쏠림 현상과 외산 게임 침공 등으로 살아남기 힘든 시장으로 평가받았고, 경쟁력을 잃은 게임사들은 이 상황을 탈피하기 위해 '글로벌'로 전략을 바꿨다.

이동수 / 2019-01-24

배필V-폴아웃76, 하반기 대작 몰락…이제 누가 'Uneduca... ON

기존의 화제와는 다른 의미로 화제가 됐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프랜차이즈 IP의 최신작인 폴아웃 76과 배틀필드 V는 기존 시리즈의 IP 작품들에 비해 훨씬 떨어지는 판매고를 기록하고, 출시 전후로 계속해서 구...

조건희 / 2018-12-05

흥행은 대박 평가는 쪽박, 지스타가 풀어야 할 숙제 ON

국내 최대 게임전시회 지스타가 18일 나흘간의 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번 지스타는 역대 최대 규모인 23만5082명이 방문하면서 방문 관람객 기록을 갈아치웠고 게임 외 기업들이 다수 참여하면 전시회로 가능성을 ...

김성태 / 2018-11-19

글로벌 e스포츠 종목 불모지였던 한국, 올해 '서머너즈워-배... ESPORTS

한국은 세계에서 e스포츠 종주국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지만, 그 중심이 되는 종목에는 약했기 때문에 사실상 e스포츠 시장은 외산 게임 중심으로 경기가 치러지고 있다.

이동수 / 2018-10-22

부진 딛고 역대급 성적으로 끝낸 TGS 2018… e스포츠 활성화... ESPORTS

지난 9월 20일부터 23일까지 일본 치바에 위치한 마쿠하리멧세에서 진행된 TGS 2018은 총방문객 298,690명(지난해 254,311명), 참가사 669개사(지난해 609개사), 2,338부스(지난해 1,930부스)를 기록해 역대 최대...

이동수 / 2018-09-24

아시안 게임에 등장한 e스포츠 ESPORTS

2018년 인도네시아에서 개최된 아시안 게임은 여러 모로 의미가 존재하는 대회였다. 물론 공식적으로 전 국민의 관심 1순위는 과연 한국 축구가 금메달을 따서 손흥민의 병역 면제가 가능한가 하는 부분이었겠지...

김성태 / 2018-09-04

차이나조이 2018… 뜨는 해 '일본', 지는 해 '한국' ON

또한, 3년 전부터 중국에서는 일본풍 서브컬처 게임들이 흥행을 끌었고, 올해는 그 부분이 더욱 강화돼 각 중국 대표 게임사마다 일본 IP(지적재산권)을 활용한 신작과 일본 게임 퍼블리싱작, 중국에서 만든 일본...

이동수 / 2018-08-07

배틀그라운드, e스포츠의 전망은? ESPORTS

1998년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된 ‘스타크래프트’의 국내 인기는 게임 자체의 퀄리티도 한몫 했지만 무엇보다 국내에서 이슈가 되었던 것이 컸다. 특히나 당시 스타크래프트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게임 방송국들이...

김성태 / 2018-07-31

[기자수첩] 공감 없는 게임업계 변명 ON

WHO는 게임중독 질병을 온라인 게임과 비디오 게임을 지속적, 반복적으로 하는 행동 패턴으로, 이용자의 게임 통제 불능, 다른 이익이나 일상 활동보다 게임플레이를 우선할 경우, 부정적인 결과가 발생함에도 불...

김성태 / 2018-06-22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19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19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