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컬처 기대작 ‘승리의 여신: 니케’, 본격적인 행보 시작

시프트업 두 번째 게임, 흥행 성공할까
2022년 09월 08일 15시 19분 01초

시프트업의 기대작 미소녀 건슈팅 RPG ‘승리의 여신: 니케(이하 니케)’가 글로벌 사전예약을 진행하며 본격적인 행보를 알렸다.

 

니케는 서브컬처 게임 ‘데스티니 차일드’로 구글플레이 최고 매출 1위를 기록한 시프트업의 차기작이며, 전작보다 한층 강화된 게임성과 서브컬처 팬의 겜심을 자극하는 구성으로 론칭 전부터 큰 기대를 받고 있다.

 

또한, 지난해 지스타 때와 CBT를 통해 유저들에게 게임성을 검증받은 바 있고, 이런 호응이 실제 론칭 때도 이어진다면 시장에 개혁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더불어 일각에서는 위메이드가 시프트업에 100억 원을 투자해 니케의 퍼블리싱도 할 것이라는 이야기를 흘렸으나, 실제 퍼블리싱은 텐센트게임즈의 브랜드 레벨인피니트가 담당하게 됐다. 시프트업이 이들과 함께 한 이유는 니케가 내수용이 아닌 처음부터 글로벌 공략 게임이기에 이에 대한 경험이 높은 레벨인피니트를 선택한 것으로 파악된다.

 

한편, 최근 ‘블루아카이브’ 등 한국산 서브컬처 게임이 해외에서도 호평받고 있는 상황이라, ​이런 좋은 흐름을 이어 ​찐덕후이자 한국 1세대 일러스트레이터 ‘김형태’ 대표의 서브컬처 게임 차기작 니케가 국내외 시장에서 어떤 결과를 보여줄지 업계는 주목하고 있다.

 

 

이동수 / ssrw@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22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22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