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PLA 재단, FTX 거래소 내 XPLA 투자자 지원에 총력

2022년 11월 15일 13시 14분 30초

컴투스홀딩스가 주도하는 글로벌 블록체인 메인넷 XPLA(엑스플라) 프로젝트가 FTX 사태와 관련해 적극 소통하면서 관련 시장의 오해를 불식시켜나가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우선 최근 문제가 불거진 FTX 거래소에는 컴투스홀딩스 등 컴투스 그룹이 투자한 바가 없기 때문에 재무적인 손실은 전혀 없는 상황이다. XPLA 프로젝트를 주도한 컴투스 그룹이 FTX 때문에 손해를 봤을 것이라는 막연한 추측은 사실과 다르다. 막연한 추측성 심리가 반영되며 전일 컴투스홀딩스는 11.7%, 컴투스는 14.74% 하락세를 보였다. 과도한 주가 하락으로 인해 합리적인 투자자들이 피해를 볼 수 있으므로 냉정한 판단이 필요하다.

 

XPLA 코인으로 인한 컴투스 그룹의 재무적인 손실도 없는 상황이다. 가상자산데이터 제공업체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XPLA코인의 전체 유통 물량은 8523만 개 정도로 총 발행량 20억 개의 4.26%에 해당된다. 아직 유통되지 않은 95% 이상의 물량은 프로젝트 초기 단계여서 XPLA 재단에서 보관하고 있다. 정상적으로 거래되고 있는 게이트아이오, 후오비 글로벌, 코빗 등 4개 글로벌 거래소를 제외하고, FTX 사태로 출금이 막힌 XPLA는 전체 물량의 1.6%에 해당되는데 이중 개인투자자들의 물량은 1% 미만으로 파악된다. 다행히 XPLA 프로젝트 초기 단계로서 FTX에서 거래되는 물량이 적기 때문에 커뮤니티의 예비 물량으로 개인 투자자들에게 지원할 재원에 부족함이 없다는 입장이다. 따라서 현재 검토 중인 XPLA 투자자 지원 방안이 실행되더라도 XPLA 재단과 컴투스 그룹의 손실은 없다. 또한, FTX지갑의 XPLA는 예비 물량으로 회수하거나 완전 소각해서 시장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는 방침이다.

 

물론 XPLA 생태계 참여자들의 'Governance Proposal' 승인을 거쳐야 하고, 법정관리에 처한 FTX의 협조와 법리 검토가 필요하지만 XPLA 투자자들을 최대한 보호하겠다는 공감대를 형성하며 실효성 있는 다른 방안들도 검토하는 중이다. FTX 사태로 불안해하는 투자자들 사이에서 XPLA 투자자들은 재단측의 지원 의지를 지지한다는 반응이다. 실제로 XPLA재단이 운영하는 SNS 채널에는 “지옥에 있는데 차원의 문이 열리고 XPLA 구조대가 왔다”, “이 상황에서 살려내면 근본 코인이다” 등 XPLA 재단에 대한 지지와 격려의 글들이 잇따르고 있다.

 

이러한 투명하고 합리적인 대응책은 크립토 시장에서는 이례적인 행보로, 관련 업계의 신뢰를 구축하는 모범 사례가 될 수 있다. 추진 주체와 비전이 불명확한 여타 크립토 프로젝트들과 달리 XPLA는 웹3 게임, 메타버스, NFT 마켓플레이스 등 디지털 콘텐츠 및 플랫폼을 아우르는 글로벌 메인넷을 지향하고 있다. 최근에는 모바일 수집형 RPG ‘안녕 엘라’를 XPLA 메인넷을 통해 글로벌 유저들에게 서비스하고 있으며, 국내 최정상급 웹툰 제작사들이 모여 개발중인 웹3 웹툰 플랫폼 ‘하이퍼코믹’도 XPLA 메인넷에 온보딩될 예정이다. 또한, 글로벌 전략게임 최상위 사업자인 펀플러스(Fun Plus)의 웹3 게임도 XPLA에 합류하기로 발표되는 등 실제 웹3 실증 사례를 만들어 나가는 근본있는 메인넷으로 전세계에서 주목받고 있다.

 

한편, XPLA 재단은 FTX 관련 상황을 예의 주시하면서, 추가적인 결정 사항은 공식 텔레그램, 미디엄, 트위터 등 SNS 채널들을 통해 공유할 예정이다.

 


​ 

조건희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22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22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