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토브인디, 공포 어드벤처 게임 ‘야자’ 출시

2022년 08월 23일 13시 39분 07초

스마일게이트 스토브(대표 한영운)에서 운영하고 있는 인디게임 플랫폼 ‘스토브인디’가 국내 인디 개발사 ‘크레이지그래니’에서 개발한 서바이벌 호러 장르의 1인 개발 ‘RPG Maker’ 게임 ‘야자(야간자율학습, 夜間自律學習)’를 23일(화) 단독 출시했다.

 

‘야자’는 RPG Maker(쯔꾸르) 툴로 제작된 2D 공포 어드벤처 게임이다. 야간자율학습(야자)를 하던 중 잠들었다 깨어난 플레이어. 학교에 아무도 없고 주변이 피로 물들었다는 사실을 깨닫게 된다. 이제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알아내기 위해 학교를 돌아다니다 만난 괴물의 추격을 피하고 다양한 퍼즐을 풀어가며 단서를 획득해 학교를 탈출해야 한다. ‘야자’는 전반적으로 어두운 배경이 공포스러운 분위기를 한층 북돋우며, 기괴한 괴물과의 추격전, 어려운 단서들이 주는 미스터리함이 게임의 몰입감을 높인다.

 

‘야자’는 스마일게이트 임직원 대상 창의/창작 프로그램 ‘크리에이티브 챌린저스 리그(Creative Challenger’s League)를 통해 개발, 스토브인디를 통해 출시되는 첫 작품이다. 2019년 시작해 3기까지 진행된 ‘크리에이티브 챌린저스 리그’는 창의/창작에 대한 열정이 있는 직원들에게 프로토타입을 개발할 수 있는 장소와 개발비를 지원하고, 시연을 통해 좋은 반응을 얻은 프로토타입에는 개발자 의지에 따라 출시까지 지원하고 있다. 탄탄한 스토리와 유려한 아트로 호평을 받은 비주얼노벨 모바일 인디게임 ‘만나자 조상님’도 ‘크리에이티브 챌린저스 리그’를 통해 탄생한 작품이다.

 

크래이지그래니를 설립한 스마일게이트 정현주 부책임은 “’야자’는 중고등학생때부터 구상해왔던 게임인데, 사내  ‘크리에이티브 챌린저스 리그’라는 좋은 프로그램을 통해 정식 출시까지 할 수 있게 돼 무척 뿌듯하다”라며 “야자와 학교라는 친숙한 환경 속에서 기괴함과 스릴을 만끽할 수 있는 게임이니 많은 분들이 재미있게 즐겨 주시기를 바란다”고 출시 소감을 밝혔다.

 

스마일게이트 스토브 여승환 이사는 “’야자’는 ‘크리에이티브 챌린저스 리그’를 통해 개발되고 ‘스토브인디’에서 직접 선보이는 첫 작품이기에 의미가 더욱 크다. 스마일게이트는 임직원들의 아이디어가 실제로 실행하고 구현해 창작의 경험과 지식을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임직원들의 열정이 깃든 ‘야자’와 같은 타이틀들을 더 많이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토브인디’는 ‘야자’ 출시에 맞춰 “STOVE ONLY” 프로모션을 통해 ‘야자’를 비롯한 ‘스토브인디’에서만 만날 수 있는 게임 4종의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게임 취향 테스트를 통해 30% 할인 쿠폰을 받을 수 있으며 가장 많이 판매된 게임의 구매자들에게는 추가 리워드를 제공한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22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22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