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2M, 대만 서비스 앞두고, 현지 비공개테스트 시작

2022년 07월 01일 14시 00분 46초

웹젠이 대만에서 모바일MMORPG ‘R2M’의 비공개테스트(CBT, Closed Beta Test)를 시작했다.

 

웹젠은 오늘(7월 1일) 오후 12시부터 7월 3일 19시까지 3일 동안 자체 개발작인 ‘R2M’의 대만 CBT를 진행한다.

 

‘R2M’의 대만서비스 게임 명칭은 ‘R2M:重燃戰火(중연전화)’다. 이번 CBT 기간 중에는 안드로이드 운영체제(AOS)의 게임 서비스만 제공하지만, 이후 정식서비스에서는 애플 운영체제(iOS) 버전의 게임 서비스도 동시 제공할 계획이다.

 

웹젠은 올해 하반기 내로 중국어(번체)를 사용하는 홍콩, 마카오 등의 중화권으로 서비스 지역도 더욱 넓힐 계획이다.

 

이번 대만 CBT에서는 현지 이용자의 서버 안정성과 현지화 완성도를 점검하는 데 중점을 둔다. 테스트 참가자들로부터 얻은 의견을 바탕으로 이후 정식서비스까지 개발 완성도도 더욱 높인다.

 

웹젠은 서비스 초반 서버 혼잡을 줄이기 위해 어제(6월 30일)부터 사전 다운로드 페이지를 열어 클라이언트 다운로드를 제공해 왔고, 사전 예약 접수도 별도로 진행하고 있다.

 

이외에도 대만서비스 접속자들을 위해 ‘대만 전용 반달곰 서번트’를 준비하는 등 현지화 작업에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웹젠은 대만서비스의 CBT참가자와 사전 예약자들에게 게임 내 아이템과 뽑기권을 제공하는 등의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하고, 출시 전까지 대만 현지에서 대규모 마케팅을 펼쳐 해외에서도 흥행게임의 입지를 확고히 할 계획이다.

 

‘R2M’은 웹젠의 원작 PC 온라인게임 ‘R2(Reign of Revolution)'를 원작으로 ‘R2’의 핵심 개발자들이 주축이 돼 개발한 모바일MMORPG다. 지난 2020년 국내에서 처음 출시된 이후 구글플레이스토어 최고 매출 3위를 기록했으며, 현재도 20위권 이내로 순위를 유지하는 등 흥행을 지속하고 있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22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22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