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끝판왕 ‘미르M’, 론칭 2일 앞두고 길잡이 영상 공개

2022년 06월 21일 17시 32분 30초

위메이드의 기대작 ‘미르M’이 론칭 2일을 앞두고 게임을 미리 살펴보는 영상을 21일 공개했다.

 

‘전쟁과 모험의 길잡이: 1편 직업소개’라는 이름으로 공개된 본 영상은 전사, 술사, 도사의 핵심 포인트와 함께 초반 가이드가 설명됐고, 이 영상을 통해 게임을 기다리는 유저들의 겜심을 공략했다.

 

미르M은 위메이드의 대표작 ‘미르의 전설2’을 기반으로 현대적 기술과 해석이 들어간 점이 특징이고, 모바일과 PC간 크로스 플레이를 지원한다.

 

한편, 미르M은 오는 23일 출시될 예정이다.

 

■ 강인한 체력과 막강한 파괴력의 ‘전사’

 

전사는 다른 직업과 비교할 수 없는 생명력과 파워를 가진 캐릭터다. ▲파괴라는 능력치를 기반으로 근거리 공격을 주로 펼치며, 멀리 떨어진 적에게 순식간에 접근해 공격하는 무공 ▲외수검법과 대규모 광역 스턴을 걸 수 있는 무공 ▲사자후를 중심으로 1:1전투는 물론 전장에서도 뛰어난 장악력을 보여준다. 선방에서 적에게 돌진에 먼저 전투에 임하는 선봉장으로써 후방 아군을 지켜주는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한다.


■ 원소의 힘으로 강력한 마법을 선보이는 ‘술사’

 

술사는 불과 얼음, 번개 등의 원소의 힘으로 전장에서 가장 화려한 마법을 구사한다. ▲뢰설화 ▲빙설풍 등 넓은 범위의 마법 스킬은 물론, 하나의 적에게 강력한 데미지를 퍼붓는 ▲멸천화 등의 단일 공격 스킬까지 겸비했다. 마법 능력치를 기반으로 하는 술사는 미르 대륙 최강의 딜러로서 활약하지만, 낮은 체력과 방어력 때문에 세심한 컨트롤을 요구하기도 한다.

 

■ 다양한 버프와 디버프 공격의 대가 ‘도사’

 

도사는 다양한 버프와 디버프 공격으로 협동 전투에 가장 능한 캐릭터다. 전장의 가장 뒤쪽에서 디버프를 동반한 원거리 공격을 펼치거나 ▲대회복술 ▲태극진법 등 버프를 통해 아군을 지원하여 전장의 판세를 좌우할 수도 있는 매력적인 직업이다.

 

또한, 도사는 주인을 따라다니며 함께 싸우는 소환수 나찰을 활용해 혼자 사냥을 하거나 전투를 할 때도 직업의 장점을 잃지 않는 고유의 전투방식을 선보인다. 나찰은 무공 ▲나찰소환술의 레벨과 도사의 도력을 포함한 기본 능력치에 영향을 받아 성장한다.​ 

 


 

이동수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22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22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