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션스퀘어, 2020년 1분기 영업익 흑자전환 … 관리종목 탈피 '청신호'

2020년 05월 15일 14시 03분 20초

액션스퀘어가 15일 연결기준 1분기 영업이익이 9천만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흑자전환했다고 공시했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7% 증가한 18억원을 기록했고 당기순이익은 2억원을 기록했으며, 별도 기준으로 1분기 영업이익 6억원과 당기순이익 4억원을 기록했다.

 

‘삼국블레이드’ 관련 매출 증가와 스튜디오 개편 등으로 고정성 경비가 줄면서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또, 대표작인 삼국블레이드 등의 글로벌 출시를 통해 연간 실적 턴어라운드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액션스퀘어는 지난해 실적 기준 4개년도 연속 별도기준 영업손실과 법인세비용차감전계속사업손실의 사유로 관리종목에 지정된 바 있다. 회사측은 올해 연간 영업이익 흑자전환 성공으로 내년에는 관리종목 탈피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액션스퀘어는 최근 인기 게임 ‘메이플스토리’ 전성기를 이끈 넥슨 출신 고세준 총괄 프로듀서를 포함해 게임 개발 경험과 노하우를 두루 갖춘 개발진을 신규로 영입하고 액션 게임 명가 재건을 위한 본격적인 행보에 나섰다.

 

액션스퀘어 김연준 대표는 “최대주주인 와이제이엠게임즈의 전폭적인 투자와 지원으로 안정적인 사업환경이 조성된 만큼 라이브 게임들의 글로벌 진출 및 신규 게임 개발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며 “와이제이엠게임즈와 게임 라인업 공유 등 협업을 통한 사업적 시너지 효과도 매우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동수 / ssrw@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20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20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