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나이츠 유니버스, 사전예약자 50만명 돌파

2019년 07월 11일 13시 49분 15초

스카이엔터테인먼트(대표 권명자)는 수집형 액션 RPG ‘골든나이츠 유니버스’가 사전예약 50만명을 달성하며 흥행 예감을 높이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골든나이츠 유니버스’는 국내에서 서비스했던 ‘골든나이츠 오리진’의 글로벌 버전으로, 서비스 당시에도 게임성과 운영 서비스에 대해 호평을 얻은 바 있다.

 

지난 달 사전예약을 시작한 ‘골든나이츠 유니버스’는 이전에 게임성을 경험한 유저들의 입소문을 타고 신작들이 쏟아지는 시장 상황에도 불구하고 50만명 이상이 참여하며 올 여름 기대작임을 입증했다.

 

공식카페에서도 유저들의 호응이 이어지고 있어 어느때보다 정식 출시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이 같은 결과는 직관적인 핵앤슬래시 게임에 대한 유저들의 갈증과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로 수집형 액션 RPG의 특성인 ‘나만의 기사단’을 만드는 것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된 것으로 분석된다.

 

또한 예측하기 어려운 보스 몬스터들과 전투는 물론 최강자들이 만나는 PVP나 약탈전 등 유저들의 도전의식을 자극하는 콘텐츠들도 인기요인으로 꼽힌다.

 

회사측은 사전예약에 참여하거나 공식카페에 가입하는 유저들을 추첨해 문화상품권과 풍성한 경품을 지급하고 있으며, 추후에도 풍성한 이벤트를 진행해 이 같은 분위기를 이어갈 방침이다.

 

스카이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골든나이츠 유니버스’의 출시를 기대하고 기다려주시는 모든 유저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출시 전까지 완성도를 높이는데 심혈을 기울여 보다 많은 유저들이 즐길 수 있는 게임을 선보이겠다”고 전했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19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19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