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데이토즈, 2019년 1분기 실적 발표

2019년 05월 10일 14시 47분 33초

선데이토즈가 매출 201억 원, 영업이익 19억 원, 당기순이익 29억 원을 기록한 2019년 1분기 실적을 10일 발표했다.

 

1분기 실적은 하루 100만여 명의 이용자를 기록 중인 주력 게임 4종의 견조한 매출과 국내외에서 진행 중인 게임 내 광고 사업의 호조로 구성되었다. 특히 원작 애니메이션을 활용한 대대적인 콘텐츠 확대를 선보인 ‘위베어 베어스 더퍼즐’과 리마스터 버전을 적용한 ‘애니팡3’는 1분기에 대형 업데이트를 성공적으로 적용, 이용자들의 호응을 얻는 성과를 거둔 것으로 풀이된다.

 

광고 사업 역시 국내외 시장을 무대로 분기 매출의 10%대 실적을 기록하는 호조를 거둔 것으로 집계되었다. 아울러 전년 동기 대비 매출 2% 감소, 당기순이익 49% 증가와 함께 기록한 영업이익 8% 감소는 개발인력 충원 등 중장기 투자 반영에 따른 것으로 회사 측은 설명했다.

 

한편 선데이토즈는 지난 4월 국내 시장에 출시한 신작 ‘디즈니팝’의 일본 및 아시아 지역 서비스를 3분기로 확정했으며 이어지는 4분기부터 다양한 신작 모바일게임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스마일게이트의 글로벌 IP ‘크로스파이어’를 활용한 가칭 ‘크로스파이어 듀얼’, 애니팡의 4번째 시리즈인 가칭 ‘애니팡 A’는 국내외를 겨냥한 하반기 기대작으로 꼽힌다. 자회사 선데이토즈플레이 역시 HTML5 버전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순항 중인 ‘슬롯메이트’에 이은 슬롯 머신 소재의 신작 게임 출시와 공격적 투자로 해외 시장 공략에 나설 것으로 관심을 모은다. 

 

선데이토즈 관계자는 “1분기는 기존 게임들의 대형 업데이트와 정비를 통한 탄탄한 인기를 다지며 광고 사업 등 신사업을 육성한 의미가 있다”라며 “2분기부터 ‘디즈니팝’의 순조로운 국내 서비스와 다양한 라인업 확대에 따른 매출 다변화가 본격화될 것으로 전망한다”라고 말했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19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19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