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국지M, 제5회 관도대전 포스트시즌 돌입

2019년 03월 20일 17시 04분 44초

이펀컴퍼니(Efun Company Limited 대표 이명)는 Teamtop Games가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하는 모바일 전략 SLG ‘삼국지M’이 제5회 관도대전 포스트시즌에 돌입한다고 20일 밝혔다.

 

관도대전은 ‘삼국지M’에서 내로라하는 연맹이 관도대전 왕좌를 놓고 치열한 경합을 펼치는 콘텐츠이다. 각 서버20등 이내의 연맹이라면 도전하여 전략과 전술을 발휘하여 승리를 차지하고 전 서버 최강연맹이 될 수 있다. 특히, 대결에 참여하는 연맹이 아니더라도 승자를 예측하거나 응원하도록 해서 모든 이용자가 즐길 수 있는 콘텐츠로 인기가 높다.

 

제5회 관도대전 포스트시즌은 총 8회에 걸쳐 시합을 벌여 전 서버 최강연맹을 가린다. 1회차와 2회차 대결에서 2승을 거둔 8개 팀만이 8강 토너먼트에 진출할 수 있고 나머지 24개팀이 9위부터 32위 랭킹전을 벌이는 시스템이다. 이번 시즌부터는 8강 경기에 패자부활전을 도입해, 8강 진출 연맹은 패자조에서 계속해서 승리를 차지할 경우 최종 결승전 진출의 기회를 갖고 우승에 도전할 수 있게 됐다.

 

제5회 관도대전은 ‘왕좌’라는 주제로 펼쳐지면서 치열한 경쟁을 펼친 연맹 모두가 더욱 만족스러운 보상을 받아볼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펀컴퍼니 이명 대표는 “벌써 5회째를 맞이한 이번 시즌 관도대전도 포스트시즌에 돌입했다”라며, “32개 연맹이 치열하게 격돌하는 관도대전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리며, 모든 이용자분들께서 즐기실 수 있도록 보상도 풍성하게 준비했으니 함께 응원하고 즐겨주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19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19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