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스토브, ‘STOVE VR’ 정식 론칭

2019년 02월 18일 13시 52분 07초

스마일게이트 스토브(대표이사 양동기, 이하 스토브)는 VR(가상현실) 매장사업자 전용 플랫폼 서비스 ‘STOVE VR’을 정식 론칭한다고 18일(월) 밝혔다.

 

스토브는 스마일게이트 그룹의 글로벌 플랫폼 사업을 전개하는 계열사다. 현재 ‘로스트아크’, ‘에픽세븐’ 등 PC 온라인와 모바일 게임 라이브 서비스를 비롯해 각종 게임의 유저 커뮤니티, 전문 장비 없이 마우스와 키보드 만으로도 웹툰을 손쉽게 창작할 수 있는 ‘툰스푼’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에 선보이는 ‘STOVE VR’은 최근 대학가 등 젊은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을 중심으로 급증하고 있는 VR방을 운영하는 사업주들을 대상으로 하는 전용 서비스다. 스토브는 지난해 4분기 플래그십 스토어 형태의 시범운영을 거쳐 이달 정식으로 서비스를 론칭하게 됐다.

 

‘STOVE VR’이 타 VR 플랫폼 서비스와 차별화 되는 포인트는 크게 세 가지다. 우선 국내 최대 수준인 60여종 이상의 VR 콘텐츠를 제공한다. 이를 위해 스토브는 개발사들과 VR룸 등 공공장소에서의 서비스 이용 계약을 맺었다. 또한 제공 되는 모든 VR 콘텐츠는 게임물관리위원회의 심의도 거쳤다.

 

이를 통해 기존 VR방들이 스팀 등 플랫폼에서 사업주가 개인적으로 구매한 게임을 서비스하며 발생할 수 있는 저작권 분쟁, 이용 심의 문제 등 각종 이슈를 해결하고, 합법적으로 대중을 대상으로 VR 게임을 서비스 할 수 있다.

 

두 번째로 ‘STOVE VR’은 VR 콘텐츠는 물론 사업주가 편리하게 고객들의 서비스 이용 시간 및 결제를 관리할 수 있는 매 장 운영 솔루션을 제공한다. 또한 ‘STOVE VR’은 고객이 점원의 도움 없이도 플레이 할 수 있도록 구동 시 상세 이용 가이드와 튜토리얼을 제공해 매장 관리 효율성도 극대화했다.

 

끝으로 ‘STOVE VR’은 콘텐츠를 사용한 만큼 서비스 이용료를 내는 합리적인 가격정책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지속적인 고객 유입을 위해 매달 정기적으로 별도의 비용 없이 신규 VR 콘텐츠 업데이트도 지원한다.

 

스마일게이트 스토브 ‘STOVE VR’ 사업총괄 김명수 이사는 “VR 콘텐츠는 최근 젊은 층을 중심으로 새로운 엔터테인먼트 체험 공간으로 각광 받고 있다”라며, “스마일게이트의 ‘STOVE VR’은 합법적인 콘텐츠 공급부터 매장 운영 솔루션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는 차별화 포인트로, VR방 사업을 계획하는 사업주들을 위한 최고의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19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19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