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 개‧변조 게임물 근절을 위한 관계기관 협력 강화

2019년 01월 28일 16시 07분 02초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와 경찰청(청장 민갑룡), 게임물관리위원회(위원장 이재홍, 이하 게임위)는 1월 28일(월) 오후 2시, 게임물관리위원회 수도권사무소에서 ‘불법 개‧변조 게임물 근절을 위한 관계기관 간담회’를 열어, 신종 불법 개‧변조 게임물 단속을 중심으로 관계기관 간 긴밀한 공동 대응을 해 나가기로 했다.

 

  이 자리에는 문체부 김규직 게임콘텐츠산업과장, 경찰청 김종민 생활질서과장, 게임위 최충경 사무국장 등 3개 기관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지난해에 추진한 불법사행성 게임제공업소 근절을 위한 성과를 되돌아보고 금년도 추진 방안을 논의했다.


불법 개‧변조 게임물 제공업소에 대한 연중 단속 실시 및 강화

 

  2018년에는 관계기관 합동으로 집중 단속을 실시했고, 환전 및 게임물 개‧변조를 일삼는 불법게임물 제공업소들을 적발하는 성과를 올렸다. 하지만, 게임물을 불법으로 개‧변조하는 방법이 갈수록 교묘해지고 다양해짐에 따라 단속 강화의 필요성이 제기됐다. 이에 3개 관계기관은 불법사행성 게임제공업소에 대해 금년에는 정기 단속과 함께 불시 단속을 수시로 실시하여 불법 개‧변조 게임물을 제공하거나 환전을 알선‧방조한 사업주에게는 끝까지 법적 책임을 묻고, 불법사행성 게임제공업소에 따른 국민의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현장단속 경찰에 대한 불법 개‧변조 게임물 대응 교육 확대  

 

  올해 게임위는 전국의 생활질서 담당 현장 경찰의 불법 개‧변조 게임물 대응 전문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정기 및 수시 교육을 확대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전국지방경찰청과 연계하여 상‧하반기 정기 교육 2회와 지방경찰청 요청 시, 수시 교육을 실시하기로 했다. 특히, 게임위가 작년에 불법게임물에 대한 감정분석 능력 향상을 위하여 구축한 시스템을 단속인력 교육에 활용함으로써 더욱 더 지능화되고 있는 불법 개‧변조 게임물 근절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신종 불법게임물 단속사례와 시장동향정보도 수시로 공유하기로 했다.

 

게임위, 지역사무소 확충을 통해 게임물 사후관리 강화

 

  게임위는 이번 간담회에서 불법사행성 게임제공업소에 대한 단속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하여 2019년 상반기 내에 호남권과 충청권에 지역사무소를 개소한다고 했다. 두 개 지역의 사무소가 개소되면 지역경찰청과의 협조가 보다 원활해져 호남권과 충청권의 불법사행성 게임제공업소 근절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 밖에도 게임제공업소의 건전화를 위하여 관계기관 간 정보교류 및 간담회를 지속적으로 진행하기로 했다.

 

 문체부 김규직 게임콘텐츠산업과장은 “불법게임물이 나날이 지능화‧고도화 되어가고 있는 상황을 감안하여 관계기관 간 긴밀한 공조체계를 통하여 불법사행성 게임제공업소가 근절되도록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경찰청 김종민 생활질서과장도 “불법게임 근절을 위해 각계 전문가로 구성된 외부 자문단과 협업, 단속역량을 강화하고 엄정 대응하겠다.”라고 밝혔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19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19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