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소 레볼루션, 원작과 똑같은 전개로만 안 갈 것

넷마블 지스타 2018
2018년 11월 16일 11시 46분 39초

넷마블은 국내 최대 게임쇼 지스타 2018에 참가했고, 자사의 BTC 부스에서 4종 신작을 출품했다.

 

아울러 올해 넷마블 부스에서 공개된 4종 신작은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이하 블소 레볼루션)'과 '세븐나이츠2',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 'A3: 스틸 얼라이브'가 있다.

 

이중 블소 레볼루션은 인기 PC온라인 '블레이드앤소울(이하 블소)'을 모바일로 재탄생시킨 MMORPG이며, 언리얼 엔진4를 활용한 고퀄리티 그래픽과 원작의 방대한 콘텐츠를 모바일에 그대로 담은 점이 특징이다.

 

넷마블은 올해 지스타 기간 중 블소 레볼루션의 궁금증을 풀어주는 인터뷰 자리를 마련했다. 인터뷰는 게임을 개발한 체리벅스 장현진 개발총괄이 담당했다.

 

 

장현진 개발 총괄

 

- 블소 레볼루션만의 특징은?

 

양대 세력으로 나뉘어 고레벨 유저가 아니어도 느낄 수 있는 경쟁과 협동의 재미에 초점을 맞췄다. 하루에 한 번씩 이루어지는 오픈필드 세력전과 상시로 진행되는 분쟁지역 전쟁에서의 재미를 느끼고 같은 문파원들이 힘을 모아 다른 문파와의 대전을 통해 명성을 얻고 9대문파가 되는 목표로 유대감을 느끼게 되는 재미가 블소 레볼루션만의 특징이라고 볼 수 있다.

 

- 원작 스토리를 따라간다고 했는데, 정작 원작 스토리가 몇 번 변화하지 않았나. 어떠한 스토리를 따라갈 예정인가.

 

가장 마지막에 리뉴얼 된 스토리를 따라가고 있다. 여기에 우리 블소 레볼루션에서 강조하고 있는 양대 세력의 등장인물과 이야기가 군데군데 섞여 있다 백청산맥 이후 스토리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확정이 나면 추후 공개할 예정이다.

 

- 향후 종족의 성별 및 직업 추가는 언제?

 

이미 다음 직업은 개발 중이며, 순차적으로 업데이트할 계획이다.

 

- 블소 레볼루션만의 직업을 선보일 예정이 있나? 있다면 언제쯤인가?

 

블소 레볼루션만의 직업을 선보이는 사항은 차후 고민할 예정이다. 지금 원작의 감성을 모바일로 최적화하여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

 

- 강화 시스템이 원작에 존재했는데, 이러한 부분도 원작과 같나?

 

게임 시스템에 있어서는 PC원작을 그대로 담기보다, 모바일 특성에 맞게 변경하여, 모바일 유저가 쉽고, 익숙하게 플레이할 수 있도록 변경하였다.

 

- 세력전의 매칭 방식과 중간에 이탈을 방지하기 위한 시스템이 있는지?

 

세력전은 매칭방식이 아니고 오픈과 동시에 선착순으로 입장하는 방식이기 때문에 중간에 이탈자가 생기면 그 빈자리에 다른 유저가 들어올 수 있는 방식이다. 승리한 쪽이 영석을 획득할 수 있는 기회를 얻기 때문에 이탈하는 유저보다 유입되는 유저가 더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

 

- 레이드는 어떻게 구현할 예정이며 총 몇 명이 함께 플레이할 수 있나?

 

레이드는 원작에서 가장 기본적인 레이드였던 밤의 바람평야를 모바일에 맞게 컴팩트한 공략으로 구현하였다. 모바일에서도 역할 플레이를 느낄 수 있고 서로 소통이 필요한 재미를 주도록 구현하였다. 최대 16인으로 입장할 수 있다.

 

- 원작과 거의 동일하나 일부는 조금씩 퀘스트 등을 변경한 부분이 존재한다. 조정한 이유가 궁금하다.

 

메인줄거리를 컴팩트하게 구성함에 있어서 꼭 필요한 줄기만 남기고 나머지들을 생략하거나 줄이는 방식으로 진행하였다. 대신 성장이 필요한 구간이나 세력을 강조할 수 있는 이야기가 필요한 곳에서는 원작에 큰 영향을 주지 않는 선에서 스토리를 추가하였다.

 

- 무공을 사용하면서 동시에 시점을 바꾸는 것이 쉽지 않은데 최대 시야 거리를 조정할 수 있나? 원작과 컷신도 유사한데 무공을 처음부터 꽤 많은 것을 사용할 수 있게 한 이유가 있나?

 

원작에 비해 빠르게 무공을 배워나가긴 하지만 체험하신 버전은 지스타 버전으로,지스타 체험이 짧아서 무공을 앞쪽으로 몰아넣게 되었다. 시야 거리는 레이드나 세력전에서 자동으로 최대거리가 확장되도록 하는 기능을 넣어 오픈할 예정이다.

 

- PVP 밸런스는 어떻게 조절되나?

 

직업별로 대인전에 활용이 좋은 초식들이 있다. 직업 간의 밸런스는 대인전용 초식들을 활용하여 직업별로 재미를 줄 수 있는 특징을 다르게 가려고 하고 있고, 특정 직업이 PvP에 유리하게 잡고 있지는 않고 있다.

 

- 원작 초반 던전에서 생략된 이벤트씬(막내야 속았구나), 없던 이벤트씬 홍석근과 1대2 대결이 생겼던데, 이유는? 막내야 속았구나는 나오나? 원작에 없던 스토리나 컷신 같은 연출도 준비됐는지?

 

'막내야 속았구나'는 실제 원작에도 등장하지 않는 내용이다. 홍석근과 1대2대결은 튜토리얼이 필요한 상황에서 적절한 이벤트씬을 생각하여 추가한 내용이다. 이외에도 블소 레볼루션만의 세력이야기가 추가되어 그 상황에 필요한 이벤트 씬들은 추가되어 있다. 그 외에도 원작에서 벌어지는 이벤트들 중 스토리에 중요하다고 생각되는 부분들을 별도로 이벤트신 영상으로 구성하여 좀 더 몰입할 수 있게 하였다.

 

- 작년 지스타 시연 버전과 비교해서 달라진 점은? 지스타 2018에서 공개되는 버전이 12월 6일 출시되는 버전과 거의 동일한가? 아니면 시연 버전에서 뭔가가 더 추가되어 출시가 되나?

 

작년 지스타에서 린족의 남성이 추가되었고 세력전의 전략 요소들이 추가되었다. 이외에도 지스타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시나리오, 비무 콘텐츠들이 있다.

 

시연 버전이 원작과 다른 점은 체험이 짧아서 무공습득을 초반에 배치했다는 점과 고레벨 분쟁지역의 체험을 위해 무림맹, 혼천교를 바로 선택해 분쟁지역을 체험하게 했다는 점이다.

 

- 진영전의 경우 필드 진영전은 없는지도 알고 싶다.

 

오픈필드 세력전이 진행되는 존이 있고 상시로 분쟁이 일어나는 이벤트가 진행되는 존이 있다. 이 존에서 양쪽 세력의 플레이어들이 세력포인트와 영석을 얻기 위해 모이고 여기에서 분쟁이 자연스럽게 일어나는 구조이다.

 

- BM은 어떤 방식인가?

 

기본적으로 게임플레이에 도움이 되는 아이템이 판매되는 방식이며, 효과적인 아이템을 묶은 패키지 판매가 기본이다. 모든 아이템은 게임 플레이를 통해서 시간이 걸리더라도 획득이 가능하게 구성되어 있다. 모바일 특성에 맞게 시간이 부족하거나, 짬짬이 해야 하는 유저들을 위한 상품구성도 고려가 되어 있다.

 

- 엔씨소프트가 블소 IP 게임 3종을 출시할 계획인데 어떤 차이점이 있나? 어떤 경쟁력을 갖고 갈 것인가?

 

현재 블소 관련 공개된 3종의 영상만으로 질문에 답을 하기는 어려울 것 같다. 블소 레볼루션은 PC원작의 감성을 모바일로 최적화하여, 모바일에서도 원작의 감성을 느낄 수 있도록 하는 것을 중요하게 생각했다. 이와 더불어 세력을 기반으로 한 오픈필드 세력전과 모바일 MMORPG로서 진일보한 커뮤니티를 제공하는 것이 핵심 경쟁력이라고 생각한다.

 

- 별도 CBT를 진행하지 않은 이유는?

 

CBT를 진행하는 이유는 게임의 핵심재미를 확인하고 밸런스와 안정성을 더 확보하기 위해서라고 생각한다. 이미 지난 2017년 지스타를 통해서 한 차례 기본 게임성과 안정성을 확인했다. 넷마블이 가지고 있는 다양한 노하우를 집약해 많은 준비를 해 왔고, 2018년 지스타를 통해서 최종 점검을 할 계획이다.

 

- 원작처럼 e스포츠 등을 고려하고 있는지?

 

고려하고 있다. 다만 e스포츠 시장을 제대로 진행하기 위해서는 먼저 대중화할 수 있는 게임을 성공시키는 것이다.

 

성공한 게임 내에 e스포츠화할 수 있는 요소를 발굴하고, 그 요소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e스포츠화를 적극적으로 하는 것이 수순이라고 생각한다.

 

- 출시가 가장 빠른 게임이다. 지스타에서 본격적인 홍보가 이뤄질 텐데 어떤 홍보를 준비했나?

 

지난 10월 기자간담회 이후, 진성 유저 중심으로 사전등록이 진행되어 오고 있다. 지스타를 시작으로 대중을 대상으로 한 대규모 마케팅이 예정되어 있다. 앞으로 다양한 매체를 통해서 블소 레볼루션을 확인하실 수 있을 거다. 기대 부탁드린다. 

이동수 / ssrw@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18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18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