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영 대표 '라이온하트 스튜디오', 카카오게임즈와 위메이드 통해 100억 투자 유치

2018년 08월 28일 17시 12분 59초

김재영 대표가 이끄는 신생 모바일게임 전문 개발사 라이온하트 스튜디오가 100억 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

 

28일, 라이온하트 스튜디오(대표 김재영)는 카카오게임즈(각자 대표 남궁훈, 조계현)와 위메이드엔터테인먼트(대표 장현국)를 통해 각각 50억원씩, 총 100억 원 규모의 초기 투자를 받았다고 밝혔다.

 

라이온하트 스튜디오는 모바일 게임 최초 대한민국 게임대상을 수상한 ‘블레이드’의 제작자로 모바일게임 시장의 한획을 그은 김재영 대표가 올해 5월에 설립한 회사이다. 김재영 대표를 필두로 각 분야에서 경험과 실력을 겸비한 멤버들이 모여, 모바일 MMORPG 개발에 착수했다.

 

회사 측은 이번 투자로 우수한 인재를 영입하고 개발 역량을 강화해 신작 게임 개발에 더욱 집중 해나간다는 계획이다.

 

조계현 카카오게임즈 대표는 “라이온하트 스튜디오와 같이 검증된 개발력과 잠재력 있는 회사에 투자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를 계기로 확실한 성장의 발판을 마련하길 기대하며, 향 후 다각도로 지원을 해나갈 것”이라 밝혔다.

 

장현국 위메이드엔터테인먼트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라이온하트 스튜디오와 긴밀한 전략적 관계로 협력하게 되어 기쁘다”며 “뛰어난 개발력과 풍부한 경험을 가진 개발진의 향후 성장 가능성을 높게 평가한다”고 말했다

 

김재영 라이온하트 스튜디오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든든한 파트너와 함께 충분한 개발자금을 확보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앞으로 모바일 게임 시장에 다시 한번 혁신을 일으킬, 멋진 MMORPG 게임을 만들어 선보이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이동수 / ssrw@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18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18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