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데이토즈, 2018년 1분기 영업익 21억… 하반기 해외 시장 집중

2018년 05월 11일 09시 33분 25초

선데이토즈(대표 김정섭)가 매출 205억 원, 영업이익 21억 원, 당기순이익 19억 원을 기록한 2018년 1분기 실적을 11일 발표했다.

 

1분기 실적은 직전 분기 대비 매출 19%, 영업이익 304%가 증가한 수치다. 이번 실적은 올해 1월 출시한 모바일 퍼즐게임 '위베어 베어스 더퍼즐'의 매출이 반영된 것으로 신규 인기작 확보에 따른 지속적인 실적 확대로 이어질 전망이다.

 

특히 위베어 베어스 더퍼즐은 10대~30대 신규 고객층을 확보하며 주력 모바일게임인 '애니팡3'와 함께 실적을 견인한 것으로 집계되어 의미를 더했다. 또한 매출,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 -57%, -64% 감소한 배경에 대해 회사측은 신작 출시에 따른 마케팅과 개발 인력 확대 등 중장기 투자 비용이 반영된 것으로 설명했다.

 

선데이토즈 민광식 이사는 "신작 출시와 서비스에 성공한 1분기는 매출원 및 고객 다변화를 완성한 의미가 크다"며 "하반기에는 해외 시장에 대한 집중적인 서비스와 투자를 진행해 성장세를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올해 초 신임 대표 선임과 함께 개발, 서비스 사업을 정비한 선데이토즈는 5월 중 '위베어 베어스 더퍼즐'의 전세계 동시 출시를 비롯해 다수의 신작들로 본격적인 글로벌 진출에 나설 예정이다. ​

 

 

이동수 / ssrw@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18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18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