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김대일 의장, 대한민국 콘텐츠대상 대통령표창 수상

2017년 12월 05일 18시 10분 34초

펄어비스(대표 정경인) 김대일 의장이 2017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에서 해외진출유공(수출유공) 부문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다. 김대일 의장은  ‘검은사막’을 일본, 러시아, 북미와 호주, 유럽, 대만, 남미, 터키와 중동 등 전 세계 100여 개 국에 수출해 한국 게임의 위상을 높이는 데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릴 온라인’, ‘R2’, ‘C9’ 을 개발하며 고유의 게임성과 액션성을 선보인 김대일 의장은 2010년 펄어비스 설립 후 ‘검은사막’ 개발을 진두지휘 했다.

 

‘검은사막’은 출시 전부터 글로벌 흥행을 목표로 실사에 가까운 차별화된 그래픽, 탁월한 액션과 방대한 콘텐츠 등을 구현해 글로벌 시장 성적이 기대되는 게임으로 조명받았다. 

 

기대에 부응하듯 2015년 5월과 10월, 일본과 러시아에 진출해 유저평점 1위,  인기게임 1위에 오르며 현재 해외 매출 비중이 80%가 넘는 명실상부한 글로벌 IP로 자리매김 했다. 

 

특히 국산 게임의 불모지와 같았던 게임의 본고장 북미에서 많은 사랑을 받았다. 국산게임 최초로 북미 최대 게임사이트인 MMORPG 닷컴 내 ‘최고 인기 게임’으로 1년 간 1위를 지켰다. 현재까지 북미, 유럽 가입자 수는 200만 명을 돌파했으며 일간 이용자 수 15만 명, 최고  동시 접속자수는 11만 명이다.

 

2017년 1월, 대만에서는 펄어비스가 직접 서비스하며 출시 직후 인기게임 1위를 차지했으며 7월, 세계 12위권 게임 시장인 브라질을 포함한 남미 지역으로 서비스 시장을 확대했다. 최근 ‘검은사막’은 남미 최대 게임쇼인 BGS 2017에 단독 부스로 참가해 ‘Best of Show Winner’로 선정되며 현지의 인기를 증명했다.

 

이 외에도 중국 Snail Games와 3월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해 세계 최대 게임 시장인 중국 진출을 눈앞에 두고 있다. 터키와 중동, 아프리카 지역에서는 정식 서비스를 시작했으며 2018년 1월까지 태국을 비롯한 잠재력 높은 동남아 시장에도 진출한다.

 

올 여름 북미와 유럽지역에 STEAM을 통한 출시로 60만 장 이상의 판매고를 올린 ‘검은사막’의 서구권 흥행은 앞으로도 지속될 예정이다. 큰 시장과 영향력을 갖춘 콘솔 게임기 Xbox를 개발한 마이크로소프트(MS)를 파트너사로 선정하고 2018년 상반기 콘솔 시장 진출을 준비하고 있다.

 

‘검은사막 모바일’에 대한 관심도 높다. 내년 초 국내를 시작으로 전 세계에 출시할 계획으로, 또 한번의 검은사막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펄어비스 김대일 의장은 “한국을 대표하는 수출 콘텐츠로 ‘검은사막’이 주목받게 되어 영광스럽다”며 “펄어비스가 한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게임 스튜디오가 될 수 있도록 더욱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김대일 의장은 이번 대통령표창으로 받은 포상금 전액을 기부하기로 결정했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게임샷 서버 이전 작업 안내(2차 작업)

게임샷 서버 이전 작업 안내(추가작업)

게임샷 어플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