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 끝없는 전장, CBT 성적 '흥행 조짐'

2017년 04월 13일 13시 50분 17초

스마일게이트는 오는 18일 정식 출시 예정인 대작 모바일 FPS ‘탄: 끝없는 전장(이하 탄)’의 비공개 테스트 성과로 12만 명이 테스트에 참가했으며 유저들의 게임만족도 역시 93%에 달하며 남다른 CBT 결과가 도출됐다고 13일(목) 밝혔다.

 

스마일게이트는 지난달 28일부터 지난 4일까지 1주일간 탄의 비공개 테스트를 진행하며 정식 출시 전 마지막 게임성을 검증하고, 유저들의 플레이 패턴을 분석했다. 이번 테스트에는 총 12만 5000여 명의 유저가 참여하며 대작 FPS에 대한 유저들의 기대치를 고스란히 보여줬다.

 

테스트 기간 동안 유저들이 참여한 게임 시간은 총 1017만 9050분이며, 1주일 동안 플레이 게임 횟수는 총 174만 3125회에 달했다. 유저들로부터 선호 받은 게임모드를 분석한 결과 PVP를 즐길 수 있는 클래식 모드가 54%를 차지했고, 스토리 모드 27%, 챌린지 모드 13%, 캐주얼 모드 6% 순으로 뒤를 이었다.

 

또, 유저들은 라이플을 가장 선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무기 선호도를 분석한 결과 라이플이 63.5%로 압도적이었으며, 스나이퍼 건 21.2%, 머신건 10.8%, 서브머신건과 샷건 순이었다. 또한 누적 킬수는 1202만 2000건을 기록했고, 이 중 헤드샷은 46만 3000건에 달했다.

 

테스트 종료 후 진행된 설문에서 게임에 대한 전반적인 만족도도 높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기존 FPS를 즐겨봤던 유저들 중 탄의 만족도에 대하 묻는 질문에 93%의 유저가 탄에 대해 더 만족했다고 밝혔고, 설문 참여자 전체 유저 중 93%에 달하는 유저들이 지인에게 추천해주고 싶은 게임이라고 답했다.

 

공식 커뮤니티 내 게시글에서도 유저들의 탄에 대한 기대감을 엿볼 수 있다. 유저들은 게시글을 통해 ‘CBT 이후 바로 론칭해도 문제 없을 만큼 재미있게 플레이했다’, 자동사격이라고 해 걱정했는데, 조작감과 손맛이 남달랐다’ 등의 평을 남겼다. 또 일부 유저들은 클랜을 홍보하고 전장에 함께 참여할 유저들을 모으는 등 기대감을 나타내고 있었다.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배영삼 부장은 “탄은 그 동안의 모바일 FPS에서 볼 수 없었던 몰입감과 손맛을 느낄 수 있도록 제작된 최고의 게임”이라며 “이번 테스트를 통해 유저들의 다양한 의견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를 바탕으로 유저들이 원하는 게임이 될 수 있도록 준비할 것이며, FPS의 판을 뒤집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게임샷 서버 이전 작업 안내(추가작업)

게임샷 서버 이전 작업 안내

게임샷 어플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