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 오브 워쉽, 3월 13일 국내 정식 서비스 개시

2017년 03월 09일 14시 02분 02초

MMO 전략 게임 전문 개발 및 퍼블리셔인 워게이밍(대표: 빅터 키슬리)은 오는 3월 13일 자사의 신작 해상 전투 MMO 게임 ‘월드 오브 워쉽(World of Warships)’의 국내 정식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월드 오브 워쉽'은 인기 게임 ‘월드 오브 탱크’에 이은 워게이밍의 차기 MMO 타이틀로, 실제 존재했던 전설적인 군함을 직접 운용하여 팀 기반의 해상전을 즐길 수 있는 전략 게임이다. 미국, 일본, 소련, 독일, 영국, 폴란드 등 6개국의 군함이 약 200여 대 이상 등장하며 구축함, 순양함, 전함, 항공모함 등 고유의 독특한 특징을 지닌 4개 함종의 군함을 골라 광활한 해상에서 화끈한 전투를 벌이게 된다.

 

‘월드 오브 워쉽’은 지난 2015년 아시아 서버에서 정식 출시된 이후 오는 13일 국내 이용자들을 위한 정식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국내 정식 서비스 이용을 위한 회원 가입은 13일 오후 8시부터 만 19세 이상이라면 누구나 가능하며, 한글화된 콘텐츠와 함께 국내 결제 시스템과 고객 서비스가 제공된다. 아시아 서버에서 게임을 즐기게 되는 만큼 다양한 플레이 스타일을 지닌 각국의 플레이어들을 만나 다채로운 전략을 만끽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워게이밍은 이번 ‘월드 오브 워쉽’의 국내 정식 서비스 출시를 기념하여 한국 특별 깃발 '거북선'과 한국 특별 위장 '아리랑'을 선보인다. 한국 특별 깃발과 위장은 일정 기간 동안 아시아 서버 내 국내 플레이어들에게만 우선적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워게이밍 코리아 김주완 대표는 “통합된 서버로 국내 정식 서비스를 출시하기까지 많은 시간이 걸린 만큼 완성도 높은 수준의 ‘월드 오브 워쉽’을 선보이게 됐다. 국내 플레이어들의 높은 기대치를 만족시킬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한다.”고 전했다.

 

‘월드 오브 워쉽’의 국내 정식 서비스 가입 및 게임 다운로드는 13일 오후 8시 이후 공식 홈페이지(https://worldofwarships.asia)에서 가능하다. ​ 

 


 

이형철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파워포토 / 905,580 [03.12-12:16]

요즘은 해전이 트랜드인가 보군요..ㅎㅎ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게임샷 서버 이전 작업 안내(2차 작업)

게임샷 서버 이전 작업 안내(추가작업)

게임샷 어플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