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레이드 & 소울, 텐센트가 중국 서비스

2011년 05월 16일 15시 03분 56초

엔씨소프트와 텐센트 게임즈는 오늘(16일) 오후 중국 선전의 텐센트 본사에서 조인식을 갖고 ‘블레이드 & 소울(Blade & Soul, 이하 B&S)’의 중국 서비스를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조인식은 엔씨소프트 윤송이 CSO/COO(Chief Strategy Officer/Chief Operating Officer 겸직), 배재현 CPO(Chief Producing Officer)와 텐센트 마틴 라우(Martin Lau) 총재, 텐센트 게임즈 마크 렌(Mark Ren)대표 등 양사 주요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엔씨소프트의 윤송이 CSO/COO는 “한국과 중국 온라인게임을 대표하는 최고 회사간의 만남이라는 점에서 큰 의의를 가진다.”고 설명하고, “엔씨소프트가 보유한 최고 수준의 MMORPG 개발 기술력에 텐센트가 가진 퍼블리싱 노하우, 뛰어난 현지화 능력을 합쳐 중국 시장에서 성공적인 모델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텐센트 게임즈 마크 렌 대표는 “이번 계약을 통해 엔씨소프트와 함께 협력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엔씨소프트와 협력은 텐센트 게임즈가 국제적으로 우수한 파트너사들과 협력할 수 있는 좋은 시작점이 될 것이다.”라며 기대를 밝혔다.

 

B&S는 예술적 경지의 액션, 원화를 완벽하게 재현한 고품격 비주얼, 쉽게 공감할 수 있는 스토리를 특징으로 하는 엔씨소프트 최초의 동양적 MMORPG로 지난 4월 27일부터 5월 1일까지 첫 번째 비공개 시범 서비스(Closed Beta Test)가 진행되었다. 개발 초기부터 중국을 비롯한 글로벌 론칭을 염두에 두고 개발해 해외 유저들의 높은 관심을 받아왔다.

 

 

 

이장원 / mimixer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19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19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